United States Secretary of Health and Human Services Secretary Alex Azar is flanked by Joel Szabat, acting under secretary for…
알렉스 에이자 보건장관이 31일 미국 정부의 공중보건 비상사태를 발표하고 있다.

미국 정부가 31일, 중국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일명 우한 폐렴의 확산을 막기 위해 공중보건 비상사태를 선포했습니다.

알렉스 에이자 보건장관은 이에 따라 최근 중국을 방문했던 모든 외국인의 미국  입국을 거부한다고 밝혔습니다. 

단 이들이 미국의 직계 가족일 경우는 예외가 적용됩니다. 

또 최근 코로나바이러스의 발원지인 우한시 후베이성을 방문하고 돌아온 모든 미국인은 바이러스 잠복기간으로 알려진 2주일간 격리 조처된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델타항공과 유나이티드, 아메리칸항공 등 미국의 3대 항공사는 잠정적으로 중국 간 운항을 중단한다고 발표했습니다. 

앞서 미국 국무부는 30일을 기해 중국에 대한 여행 경보를 최고 수준으로 상향해 중국 전역에 대한 여행 금지령을 내렸습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