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orth Korean leader Kim Jong Un visits his father and former leader Kim Jong Il's mausoleum to mark the anniversary of the late…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부친인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생일을 맞아 금수산태양궁전을 참배했다고 북한 매체들이 16일 보도했다

북한 김정은 위원장이 부친인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생일을 맞아 지난달 25일 이후, 22일 만에 공개활동에 나서며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조선중앙통신은 16일, 광명성절을 맞아 김 위원장이 노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성원들과 함께 김일성, 김정일 시신이 안치된 평양의 금수산태양궁전을 참배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 통신이 공개한 사진 속에는 최룡해 국무위원회 제1부위원장을 비롯해 박봉주 국무위원회 부워원장 겸 당 부위원장, 김재룡 내각 총리 등 18명이 수행했습니다. 

참배 날짜는 정확히 밝히지 않았지만, 통상 광명성절 당일 자정에 참배했던 만큼 이번에도 그와 비슷한 시간에 금수산태양궁전을 찾은 것으로 보입니다. 

김 위원장의 공개활동은 22일 만이며, 북한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대응을 위해 국가비상방역체계 전환을 선포한 지난달 28일을 기점으로는 처음입니다. 

VOA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