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골프황제' 우즈, 차량 전복사고…"다리 수술 뒤 회복 중"


23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엔젤레스 외곽에서 골프선수 타이거 우즈가 탄 SUV 차량 전복 사고가 발생했다.

미국의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가 어제(23일)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에서 교통사고로 중상을 입고 병원으로 후송돼 수술을 받았습니다.

로스앤젤레스 보안 당국에 따르면 현지 시간으로 23일 오전 7시 15분경 우즈가 운전하던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이 LA 인근 교외에서 전복됐습니다.

전복된 차량은 크게 파손됐으며, 현장에 출동한 소방관과 구급대원이 장비를 이용해 우즈를 차에서 끄집어낸 뒤 병원으로 이송했습니다.

사고 당시 우즈는 의식은 있었지만 다리 여러 곳이 다쳐 수술을 받았으며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우즈 재단은 성명을 통해 우즈가 수술을 받고 깨어나 회복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우즈가 입원한 ‘하버-캘리포니아 로스앤젤레스대학(UCLA) 의료센터’ 측도 이날 발표한 성명에서 우주의 오른쪽 정강이뼈와 종아리뼈 여러 곳이 부러져 철심과 나사, 핀 등을 이용해 고정하는 수술을 했다고 밝혔습니다.

사고 당시 차량에 동승자는 없었으며 다른 차량과 충돌한 것은 아닌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경찰은 현장 출동 직후 차량에서 약물이나 알코올 냄새 등과 같은 특이 사항은 발견하지 못했다고 현지 언론은 전했습니다.

타이거 우즈.
타이거 우즈.

올해 45세인 타이거 우즈 선수는 개인 통산 메이저 대회에서 15회 우승을 차지한 세계적인 골프 선수입니다.

우즈가 자동차 사고에 연루된 것은 이번이 세 번째입니다. 그는 2009년에도 SUV를 운전하던 도중 소화전과 가로수를 들이받는 사고를 일으켰고, 2017년에는 자택 인근에서 음주운전 혐의로 체포돼 구설에 오르기도 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