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버진 그룹' 브랜슨 회장, 첫 민간 우주관광 성공


11일 리처드 브랜슨 '버진 갤럭틱' 회장이 민간 우주관광용 비행선 'VMS 이브'에서 무중력 상태를 체험하고 있다.

영국 ‘버진 그룹’의 리처드 브랜슨 회장이 우주관광 시범비행에 성공했습니다.

'AP' 통신은 브랜슨 회장이 어제(11일) 자신이 창업한 버진 갤럭틱의 우주비행선 'VMS 이브'에 실린 'VSS 유니티'를 타고 이륙한 뒤 지상에 무사히 착륙했다고 이날 보도했습니다.

'유니티'에는 브랜슨 회장과 버진 갤럭틱 소속 조종사 2명, 임원 3명 등 모두 6명이 탑승해 우주관광 체험에 나섰습니다.

브랜슨 회장은 우주비행선을 타고 고도 86㎞까지 도달해 약 4분간 중력이 거의 없는 '미세 중력' 상태를 체험한 뒤 지구로 귀환했습니다.

이번 우주관광으로 브랜슨 회장은 '아마존' 창업자 제프 베이조스와 '스페이스X' 창업자 일론 머스크를 제치고 민간 우주비행에 성공한 첫 인물이 됐습니다.

베이조스는 오는 20일 아폴로 11호의 달 착륙 52주년 기념일에 맞춰 우주관광 체험에 나설 계획입니다.

스페이스X도 오는 9월 일반인 4명을 우주선에 태워 지구를 공전하는 궤도비행에 도전합니다.

이 기사는 'AP' 통신을 참조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