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영국, '코로나 규제' 전면 해제...하루 신규 확진 5만명 넘어


영국 정부가 19일 신조 코로나바이러스 규제를 전면 해제한 가운데, 런던타워를 찾은 방문객들이 전통 복장을 한 안내원의 설명을 듣고 있다.

영국이 그동안 시행해 오던 봉쇄령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을 위한 제한 조치를 예정대로 오늘(19일) 해제했습니다.

영국은 이 날을 '자유의 날'로 선포해 사회적 거리두기와 모임 인원 규제,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화 등 제한 조치를 모두 풀고 방역은 개인의 판단에 맡겼습니다.

'AP' 통신 등은 약 18개월 만에 방역 규제가 해제된 것을 기념해 자정에 맞춰 시작된 파티가 곳곳에서 열렸고 밤새 많은 젊은이들이 몰렸다고 전했습니다.

보리스 존슨 영국 총리는 코로나바이러스가 계속적으로 제기하는 위험에 대해 신중하게 행동할 것을 촉구했습니다.

'AP' 통신은 인도에서 처음 확인된 델타형 변이 바이러스가 빠르게 확산하고 있는 가운데 영국이 이 같은 해제 조치에 나선 데 대해 많은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영국은 최근 며칠 사이 하루 신규 확진자가 5만 명을 넘어서며 인도네시아, 브라질에 이어 세 번째로 많은 나라가 됐습니다.

미국 존스 홉킨스대학 통계에 따르면 영국의 누적 확진자 수는 545만 5천여 명이며, 누적 사망자 수는 약 12만 9천 명입니다.

* 이 기사는 'AP'와 'Reuters'를 참조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