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시리아,  아사드의 ‘금고지기’ 재산 압류


바샤르 알아사드 시리아 대통령의 사촌인 라미 마흘루프 시리아텔 회장.

시리아의 바샤르 알아사드 대통령의 사촌이자 시리아 최대 부호인 라미 마흘루프 시리아텔 회장이 재산을 압류당했습니다.

마흘루프는 20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정부가 자신과 가족의 개인 재산을 압류했다고 밝혔습니다.

마흘루프는 알아사드 대통령의 사촌으로 정권의 자금줄 역할을 해왔습니다. 지난 2011년 유럽연합(EU)으로부터 알아사드 일가의 비자금 관리인으로 지목돼 제재 대상이 되기도 했습니다.

앞서 시리아 당국은 지난 달 시리아텔에 탈세 혐의로 1억8천만 달러의 과징금을 부과했습니다.

그러자 마흘루프는 페이스북에 영상을 올려 자신의 결백을 주장했습니다.

마흘루프는 한때 시리아 경제의 중심이자 알아사드 대통령의 파트너로 알려진 인물입니다. 그는 시리아의 우방인 러시아에 막대한 재산을 보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VOA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