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미-중 노력으로 악을 물리칠 수 있어"


화준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이 21일 베이징에서 정례 브리핑을 하고 있다.

미국 트럼프 행정부와 첨예한 갈등을 빚은 중국 당국이 조 바이든 정부 출범과 관련해, 미국과 중국 모두 더 나은 미래를 누릴 자격이 있다고 밝혔습니다.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21일 정례 브리핑에서, 미국과 중국의 공동 노력으로 미중 관계 사이에서의 ‘선한 천사’가 ‘악함’을 물리칠 수 있다고 믿는다고 말했습니다.

화 대변인은 바이든 행정부의 성공을 기원한다고 덧붙였습니다.

추이톈카이 미국 주재 중국 대사도 자신의 트위터에 중국은 새로운 미 행정부와 협력하며, 미중 관계의 건강하고 안정적인 발전을 추진하고, 공중보건, 기후 변화 등 지구촌 문제도 공동 대응하길 기대한다는 글을 올렸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