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트럼프 대통령, 텍사스주 대선 불복소송 동참 선언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7일 백악관 행사에서 발언하고 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텍사스주가 낸 대통령 선거 불복 소송에 동참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어제(9일) 트위터에서 “우리는 텍사스주 소송에 개입할 것이다. 이것은 중요하다. 우리 나라는 승리를 필요로 한다”고 말했습니다.

텍사스주는 지난 8일 공화당 소속 주 법무장관 명의로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이 승리한 펜실베이니아, 조지아, 위스콘신, 미시간 등 4개 주의 대선 결과를 무효로 해달라는 소송을 냈습니다. 투표 절차와 개표 과정에 문제가 있다는 주장입니다.

텍사스주 소송에는 트럼프 대통령이 승리한 앨라바마, 아칸소, 캔자스 등 17개 주도 동참했습니다.

앞서 연방 대법원은 8일 바이든 후보의 승리를 승인한 펜실베이니아 주에 대한 공화당 측 소송을 기각했습니다. 별다른 논평은 없었습니다.

미국 50개주 선거인단은 오는 14일 모여 대통령 선출을 위한 투표를 실시합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