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이 ‘미국의 최대 적대국’ 순위3위를 기록했습니다. 미국의 여론조사 전문기관이 발표한 순위인데요. 정주운 기자가 보도합니다.

미국인들은 북한을 이란과 중국에 이어 세 번째 적대국 (greatest enemy)으로 여기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 같은 결과는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갤럽이 지난 2일부터 5일까지 미 전역의 18살 이상 성인 1천 여명을 상대로 실시한 ‘연례 국제정세 여론조사’에서 나타난 것입니다.

조사 결과 응답자 가운데 가장 많은 32%는 이란을 미국의 최대 적으로 꼽았고, 이어 23%는 중국, 10%는 북한을 지목했습니다.

갤럽은 올해 조사에서 북한에 대한 수치가 지난 해에 비해 6% 줄었다며, 미국인들의 대북 인식이 다소 개선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미국의 적대국 순위에서 북한에 이어 4위를 차지한 나라는 아프가니스탄이었고, 이어 이라크와 러시아, 파키스탄의 순이었습니다.

미국의 소리, 정주운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