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터키 당국자들은 시리아 정부군이 유엔이 중재한 정전일을 하루 앞둔 9일 양국간 국경선 부근에 있는 피난민 수용소에까지 공격을 가해 적어도 5명이 부상을 입었다고 밝혔습니다.

또 시리아의 반정부 활동가들은 미국의 소리 방송에 남동부 킬리스 지역 피난민 대피소에서 2명이 목숨을 잃었다고 전했습니다.

이곳 등 국경선 부근 터키 피난민 수용소 3곳에는 모두 2만5천명의 시리아 피난민들이 정부군의 유혈 진압을 피해 대피해 있습니다.

영국 런던에 본부를 둔 시리아 인권감시단체는 반군이 9일 국경 지역에서 바샤르 알 아사드 대통령의 보안군 장병 6명을 사살했다고 전했습니다.

한편 터키 당국은 시리아 정부군의 유혈 진압을 피해 국경을 넘은 난민들을 위해 국경선 부근에 피난민 수용소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