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오늘의 사진] 2017. 9. 6

오늘 하루 세계 각국의 주요 뉴스와 흥미로운 소식을 사진으로 전해드립니다. 일본과 인도가 도쿄 국방장관 회담에서 해군에 이어 육· 공군으로 합동훈련을 확대하기로 했습니다. 필리핀 경찰이 마약 단속 중 사살한 17세 청소년에게 누명을 씌웠다는 의혹으로 청문회가 진행중입니다.
더보기

일본 자위대 소속 의장대가 도쿄 방위성 청사에서 아룬 제틀리 인도 국방장관 환영행사를 준비하고 있다. 양국은 국방장관 회담에서 해군에 이어 육· 공군으로 합동훈련을 확대하기로 합의했다.
1

일본 자위대 소속 의장대가 도쿄 방위성 청사에서 아룬 제틀리 인도 국방장관 환영행사를 준비하고 있다. 양국은 국방장관 회담에서 해군에 이어 육· 공군으로 합동훈련을 확대하기로 합의했다.

필리핀 상원 청문회에서 얼굴을 가린 증인이 17세 소년 살해 경찰관을 지목하고 있다. 경찰이 마약 단속 중 사살한 고교생에게 누명을 씌워 사건을 조작했다는 정황이 드러나 파문이 일고 있다.
2

필리핀 상원 청문회에서 얼굴을 가린 증인이 17세 소년 살해 경찰관을 지목하고 있다. 경찰이 마약 단속 중 사살한 고교생에게 누명을 씌워 사건을 조작했다는 정황이 드러나 파문이 일고 있다.

지난 4일(현지시간) 허리케인 '어마' 접근으로 푸에르토리코 일대에 비상사태가 선포된 직후 현지 주민이 텅 빈 상점 진열대를 들여다보고 있다.
3

지난 4일(현지시간) 허리케인 '어마' 접근으로 푸에르토리코 일대에 비상사태가 선포된 직후 현지 주민이 텅 빈 상점 진열대를 들여다보고 있다.

제74회 베니스 국제영화제에 참가한 영화배우 제니퍼 로렌스가 신작 '마더!' 기자회견장에 도착하고 있다.
4

제74회 베니스 국제영화제에 참가한 영화배우 제니퍼 로렌스가 신작 '마더!' 기자회견장에 도착하고 있다.

미얀마 '로힝야'족 일가족이 나프강을 넘어 방글라데시 국경으로 향하고 있다. 최근 격화된 미얀마군과 로힝야족 충돌로 15만명이 넘는 난민이 발생한 것으로 추산된다.
5

미얀마 '로힝야'족 일가족이 나프강을 넘어 방글라데시 국경으로 향하고 있다. 최근 격화된 미얀마군과 로힝야족 충돌로 15만명이 넘는 난민이 발생한 것으로 추산된다.

터키 동부 카파도키아 거점도시 네브세히르 일대에서 진행된 열기구 비행 경연 광경.
6

터키 동부 카파도키아 거점도시 네브세히르 일대에서 진행된 열기구 비행 경연 광경.

인도 뭄바이 힌두교 신도들이 '가네샤' 신상을 바닷물에 담그기 위해 아라비아해로 향하고 있다. 열흘동안 열린 '가네샤 차투르티' 축제 마지막날 일정. '가네샤'는 사람 몸에 코끼리 머리를 가진 풍요의 신이다.
7

인도 뭄바이 힌두교 신도들이 '가네샤' 신상을 바닷물에 담그기 위해 아라비아해로 향하고 있다. 열흘동안 열린 '가네샤 차투르티' 축제 마지막날 일정. '가네샤'는 사람 몸에 코끼리 머리를 가진 풍요의 신이다.

더 보기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