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공화당의 대통령 후보를 선출하기 위해 18일 열린 푸에르토리코 예비선거에서 미트 롬니 전 매사추세츠 주지사의 압승이 확정적입니다.

푸에트로리코는 카리브 해의 섬으로 미국 자치령입니다.

미국 주요 언론들은 중간 개표결과와 출구 조사 결과를 종합해 롬니 후보의 승리가 확정적이라고 보도했습니다.

미 동부시간 8시 현재 개표가 20% 가량 진행된 가운데, 롬니 후보는 80%가 넘는 득표율을 기록 중이며, 릭 샌토럼 전 펜실베이니아 상원의원은 8%에 머물고 있습니다. 뉴트 깅그리치 전 하원의장과 론 폴 하원의원은 2%와 1%의 저조한 득표율에 그치고 있습니다.

롬니 후보는 이날 승리로 대의원 20명을 추가로 확보하며, 공화당 대선후보의 자리에 한 발짝 더 다가섰습니다.

한편 다음 공화당 경선은 20일 일리노이 주에서 예비선거로 치러지며, 최근 지지율 조사에서 롬니 후보와 샌토럼 후보가 치열한 접전을 벌이고 있습니다.

미국의 소리, 김근삼 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