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태풍 바비 27일 황해도 연안 상륙... 지난해 링링과 유사


지난해 9월 태풍 링링이 한국을 강타한 모습.

제8호 태풍 바비가 빠르게 한반도에 접근하고 있습니다.

한국 기상청은 23일 긴급 브리핑에서 태풍 바비가 오전 타이완 타이베이 부근 해상에서 북동진하고 있으며, 26일 오후 제주도에 가까워지고 27일 오전 서울에 가까워지며, 27일 오후 북한 황해도 부근 연안에 상륙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태풍의 크기는 현재 소형이지만 24일 오후 9시부터 중형으로 발달하고, 강도 역시 26일 오전 ‘매우 강’에 달했다가 27일 오전 ‘강’이 될 전망입니다.

해상은 24일 제주도 남쪽 먼바다를 시작으로 25일과 27일 사이 남해상과 서해상을 중심으로 매우 높은 물결이 일고 매우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예상됩니다.

바비는 지난해 태풍 ‘링링’과 유사한 경로와 특성을 보이고 있습니다.

북한은 지난해 ‘링링’의 영향으로 농경지 458 제곱킬로미터가 침수돼 막대한 농작물 피해를 입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