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시진핑 "동유럽 국가와 백신 협력"


9일 세르비아 베오그라드의 임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백신 센터의 의료진.

중국이 중부와 동부 유럽 국가들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백신 보급과 관련해 협력 의사를 밝혔습니다.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은 9일 중국과 중·동유럽(CEEC) 17개 국가와의 경제협력 추진 기구인 '17+1' 정상회의 화상회의에서 "중국은 CEEC 회원국과 백신 협력을 할 준비가 돼 있다"고 말했습니다.

시 주석은 중국이 세르비아에 중국 제약사 시노팜이 개발한 코로나 백신 100만 회분을 제공했으며, 헝가리와도 관련 협력을 진행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중국은 다른 CEEC 국가들과도 이러한 협력을 적극적으로 검토할 것"이라며 "백신을 전 세계 공공재로 추진하며 백신의 공평한 분배와 사용에 기여하겠다"고 강조했습니다.

중국 당국은 국영 제약사 시노팜과 시노백이 개발한 코로나 백신에 대한 사용을 승인한 가운데 터키 등 10여개 국가와 백신 공급 계약을 맺었습니다.

한편 시 주석은 이날 회의에서 중국이 CEEC 국가로부터 향후 5년 동안 농산물을 포함해 약 1천 7백억 달러 규모의 물품을 수입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중국은 시진핑 주석의 핵심 대외정책인 ‘일대일로’ 구상을 확장하기 위해 에스토니아, 헝가리, 폴란드 등 중부·동부 유럽국가 정상들과 2012년 경제협력 협의체를 발족해 협력 강화를 모색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