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WHO "코로나 치료제 후보 3개 임상 시작"


세계보건기구(WHO) 로고.

세계보건기구(WHO)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치료와 관련해 새로운 약품 3건에 대한 임상시험을 시작합니다.

WHO는 어제(11일) 보도자료를 통해 코로나 입원환자를 대상으로 말라리아 치료제인 '알테수네이트', 암 치료에 사용되는 '이매티닙', 면역체계 질병 치료제인 '인플릭시맵' 등 3개 약품이 치료에 도움이 되는지 시험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WHO는 이들 약품이 독립적인 전문가패널로부터 입원 중인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환자의 사망 위험을 감소시킬 가능성을 인정받아 선정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이번 임상시험에는 52개국 병원 600여 곳에서 연구원 수 천 명이 참여한다고 WHO는 밝혔습니다.

테드로스 아드하놈 게브례에수스 WHO 사무총장은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환자들을 위해 보다 효과적이고 접근하기 쉬운 치료제를 찾는 것은 여전히 중요하다"며 "WHO가 이런 세계적인 노력을 주도하게 돼 자랑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이날 성명을 내고 모든 임신부에게 코로나 백신 접종을 권고했습니다.

CDC는 화이자나 모더나 백신을 한 차례 이상 접종한 임신 20주 이하 임산부를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백신 접종이 유산이나 사산 위험을 증가시키지 않는 것으로 조사됐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