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WHO "신종 코로나 확산 '빙산의 일각'일 수도"


테드로스 아드하놈 게브레예수스 WHO 사무총장.

세계보건기구(WHO)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신종 코로나)과 관련해 중국을 여행한 적이 없는 사람들에 의한 전염 사례가 '빙산의 일각'일 수도 있다고 밝혔습니다.

테드로스 아드하놈 게브레예수스 WHO 사무총장은 오늘(10일) 자신의 트위터에서 "(중국) 여행 경험이 없는 사람들로부터의 '2019 nCoV'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에 우려스러운 사례들이 있다"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게브레예수스 사무총장은 "소수 사례가 발견된 것이 다른 나라에서 더욱 광범위한 전염을 퍼트릴 수도 있다"며 "간단히 말해서 우리는 빙산의 일각만 볼 수도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어 "(신종 코로나를) 억제하는 것이 여전히 우리의 목표지만 모든 국가는 바이러스 유입 가능성에 대비하기 위한 대응 전략으로 만들어진 기회를 활용해야 한다"고 덧붙였습니다.

한편 세계보건기구가 주도하는 국제조사팀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대응을 위해 중국 베이징으로 출발했다고 '로이터 통신'이 전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