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 코로나 확진자 600만명 넘어


31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에서 체육관 등이 문을 열었지만 수용 인원이 10% 입장만 허용하고 있다.

미국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 확진자가 600만 명을 넘어섰습니다.

미 존스 홉킨스대학에 따르면 오늘(1일) 오전 현재 미국 내 누적 확진자는 603만여 명에 달했습니다.

특히 아이오와 노스다코타, 사우스다코타는 지난 한 주 동안 신규 감염 사례가 급증했습니다.

이에 대해 전문가들은 대학들이 대면 수업을 재개한 것이 부분적으로 영향을 미쳤다고 밝혔습니다.

아이오와주의 경우 8월 초까지 매일 500건 정도의 환자가 발생했습니다.

하지만 대면 수업을 재개한 이후 아이오와대학에서는 일주일 만에 600명 이상의 학생들이 감염됐다는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아이오와주의 지난주 일일 신규 환자 수는 2천600명을 넘은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앨라배마대학에서도 지난달 19일 교내 수업이 재개된 이후 1천 건 이상의 감염 사례가 보고됐습니다.

앞서 미 'CNN' 방송은 최소 36개 주의 대학에서 8천700건 이상의 환자가 발생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미국 내 전체 사망자는 18만3천여 명으로 집계됐습니다.

한편 미 보건당국은 코로나바이러스 백신을 신속히 승인할 수 있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