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신종 코로나' 누적 확진자 3만5천명 넘어


22일 미국 워싱턴주 커클랜드에 있는 요양센터 '라이프케어 센터'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창문 너머로 가족과 인사하고 있다.

미국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 환자가 급속도로 늘고 있습니다.

미국 존스홉킨스 대학에 따르면 오늘(23일) 0시 기준 누적 확진자와 사망자 수는 각각 3만5천 명과 400명을 넘었습니다.

미국은 어제(22일) 약 9천명의 신규 감염 사례가 보고되는 등 수도 워싱턴 DC를 포함한 50개 주 전역이 비상에 걸렸습니다.

미국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전체 환자가 3만 명을 넘은 것은 지난 1월 첫 환자가 나온 이후 두 달 만으로, 중국과 이탈리아에 이어 확진자 수가 세계에서 3번째로 많습니다.

특히 미국 전체 환자의 45%, 그리고 사망자의 27% 이상이 뉴욕주에서 나왔습니다.

이에 따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뉴욕주와 워싱턴주, 캘리포니아주가 요청한 연방정부 차원의 중대 재난지역 지정을 승인했습니다.

한편 미국 내 많은 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 차단을 위해 식료품 구매와 병원, 은행 방문 등을 제외한 불필요한 바깥 활동을 자제하고 집에 머물라는 자택격리 명령을 내렸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