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트럼프-CDC 국장, 코로나 백신 보급 시점 충돌


로버트 레드필드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 국장이 16일 상원 청문회에서 증언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백신 보급 시점을 놓고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미국 질병관리 당국 수장이 공개적으로 이견을 드러냈습니다.

로버트 레드필드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 국장은 어제(16일) 상원 청문회에 출석해 오는 11월 또는 12월에나 코로나 백신이 가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레드필드 국장은 또 일반인의 백신 접종 가능 시기는 내년 2분기 후반이나 3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백신보다 마스크 착용이 코로나 감염 방지에 효과적이라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나 트럼프 대통령은 이후 기자회견에서 레드필드 국장이 말실수를 한 것으로 생각한다며, 정확하지 않은 정보라고 반박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어 안전하고 효과적인 백신이 이르면 다음달 나오고, 올해 말까지는 1억 회 분의 백신이 보급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마스크가 백신만큼 중요하지는 않다고 강조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