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트럼프 대통령 "오늘 퇴원...코로나 두려워 말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 판정을 받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지난 2일 워싱턴 인근 메릴랜드주 베데스다의 월터리드 군병원에 입원하기 위해 백악관에서 출발하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돼 입원 치료를 받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5일 자신이 퇴원 계획을 직접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트윗을 통해 오후 6시 30분경 월터 리드 군병원을 떠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20년 전보다 훨씬 상태가 좋아졌다면서, 코로나바이러스를 두려워하지 말라고 강조했습니다.

또 현재 미국은 (코로나 관련) 훌륭한 의약품을 개발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그러나 군병원에서 퇴원한 이후 백악관으로 바로 복귀할 것인지는 밝히지 않았습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 판정을 받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3일 워싱턴 인근 메릴랜드주 베데스다의 월터리드 군병원 내 대통령 집무실에서 일하는 사진을 백악관이 공개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 판정을 받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3일 워싱턴 인근 메릴랜드주 베데스다의 월터리드 군병원 내 대통령 집무실에서 일하는 사진을 백악관이 공개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2일 새벽 트윗을 통해 처음 감염 사실을 알리고 “격리와 회복 절차를 즉시 시작할 것”이라며 “함께 극복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경미한 증상을 보이며 회복기간 중 백악관 관저에 머물 계획이었으나 2일 군병원으로 이송됐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4일 트윗에 올린 짧은 영상 메시지를 통해 코로나 전방에 있는 의료진들의 노고를 치하했으며, 병원 밖 지지자들에게 인사하기 위해 병원 밖으로 나가 차 안에서 손을 흔들기도 했습니다.

이후 숀 콘리 대통령 주치의는 트럼프 대통령에게 ‘렘데시비르’와 ‘덱사메타손’ 등의 약물 치료를 받았다며 상태가 안정적이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이 퇴원할 것이라는 소식이 전해지자 뉴욕 증시는 상승세를 보였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