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부통령 대변인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우려 증폭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된 케이티 밀러 미 부통령 대변인 (자료사진)

마이크 펜스 미국 부통령의 대변인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됐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케이티 밀러 부통령 대변인이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됐다는 사실을 8일 확인했습니다.

밀러 대변인은 트럼프 행정부의 반이민 정책을 주도하는 스티븐 밀러 백악관 선임보좌관의 아내입니다.

펜스 부통령과 밀러 대변인을 접촉한 것으로 추정되는 다른 백악관 직원들은 코로나바이러스 진단 검사 결과 모두 음성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백악관 안에서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자가 연이어 나와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최근 트럼프 대통령을 밀착해서 보좌하는 파견군인이 코로나바이러스 양성 반응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하지만, 트럼프 대통령은 코로나바이러스에 감염되지 않았습니다.
백악관 안에서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자가 연이어 나오자 백악관은 대통령과 부통령을 보호하기 위한 조처를 강화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미국 존스홉킨스대학 집계에 따르면 9일 오전 기준 미국 내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자는 약 128만 명, 그리고 사망자는 7만7천여 명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