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외교부장 "코로나 사태 정치화 말아야"


왕이 중국 외교부장.

중국의 왕이 외교 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은 28일 코로나바이러스 문제를 정치화해서는 안된다고 말했습니다.

왕이 국무위원은 이날 화상회의 방식으로 진행된 브릭스(BRICS) 외교장관 회의에서 이런 입장을 밝혔습니다. 브릭스(BRICS)는 중국을 비롯해 브라질, 러시아, 인도, 남아프리카공화국 등 신흥 경제 5개국을 말합니다.

왕이 국무위원은 “전염병 방역은 불을 끄는 것과 같아 시간이 생명”이라며 “국제사회는 비난과 회피로 전염병 퇴치의 협력 정신을 분산시켜서는 안 되며 정치화와 오명을 씌우는 행위로 갈등과 분열을 일으켜서는 안 된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중국은 처음부터 투명하고 공개적인 태도로 외부에 관련 정보를 제때 통보했다고 말했습니다.

미국 트럼프 행정부는 중국이 코로나 사태 초기에 관련 사실을 은폐하거나 고의로 지연한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VOA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