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국의 바락 오바마 대통령은 5일 미국은 9.11 테러 사건을 결코 잊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이날 10년 전 9.11 테러 피해 현장인 뉴욕을 찾아 당시 한꺼번에 15명의 대원들이 희생된 소방서를 찾아 오사마 빈 라덴의 죽음을 알리며 이같이 말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지난 9.11 테러 희생자들의 넋을 기리고 그 가족들을 위로하기 위해 이날 뉴욕을 찾았습니다. 이 자리에는 루디 길리아니 전 뉴욕 시장도 함께 했습니다.

오바마 대통령은 이어 항공기 자살 테러로 세계무역센터 건물을 무너뜨린 자리인 이른바 ‘그라운드 제로’에 들러 헌화하고 유족들과도 만났습니다.

한편 조 바이든 미국 부통령도 이날 9.11 당시 항공기 자살 테러로 피해를 입은 미 국방부 건물 기념탑에 들러 희생자들을 추모하며 헌화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