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인도 재무부, 중 샤오미 계좌서 7억 달러 압수


샤오미 회사 로고가 보이는 스마트폰

인도 재무부가 중국 전자기기 제조업체 샤오미 자산 7억 2천 500만 달러를 30일 압류했습니다.

인도 재무부 산하 금융범죄수사국(ED)은 샤오미가 인도 외환관리법을 위반한 혐의를 조사하고 있었습니다.

ED는 이날 샤오미가 해외로 외화를 불법 송금한 증거를 확인했다며 샤오미 인도법인 계좌에서 555억 루피를 압수했다고 밝혔습니다.

ED는 “관련 자금은 샤오미 그룹 관계사 한 곳 등 외국에 기반을 둔 3곳에 송금됐다”며 로열티로 가장한 막대한 금액이 중국 모기업 지시에 따라 송금됐다고 설명했습니다.

인도 당국은 최근 여러달 동안 샤오미 인도 법인 전 대표 마누 쿠마르 자인을 소환해 관련 사안을 조사해왔습니다.

샤오미는 성명을 내고 인도법을 준수했고 관련 송금도 합법적이라고 반박했습니다.

샤오미는 중저가 휴대전화 선호도가 높은 인도에서 판매량을 기준으로 1위를 달리는 업체로 인도시장 연 매출액이 3천 400억 루피에 달합니다.

VOA 뉴스

*본 기사는 로이터를 참조했습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