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영국 지난달 물가상승률 5.4%...30년 만에 최고


지난달 영국 런던 시내 상가가 쇼핑객들로 붐비고 있다. (자료사진)

영국의 지난달 물가 오름세가 30년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고 영국 통계청이 19일 발표했습니다.

영국 통계청은 지난달 소비자 물가지수가 1년 전에 비해 5.4% 올랐다며, 1992년 이래 최고치라고 밝혔습니다. 1992년 3월 물가상승률은 7.1%였습니다.

영국 통계청은 가장 높은 오름세를 기록한 분야는 교통과 식품, 음료, 주택, 가구 등이었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물가 오름세가 임금상승률 보다 더 빨리 증가하고 있다며, 지난달 기준 연간 임금상승률은 3.8%에 불과했다고 지적했습니다.

또 오는 4월부터 에너지 요금 상한이 올라갈 예정인 가운데 미국 ‘뱅크 오브 아메리카’는 영국 내 각 가정이 약 790 파운드(미화 약 1천 75 달러)를 난방비 등에 더 지출해야 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CNN' 방송은 전문가들의 분석을 인용해 물가 오름세가 더 상승할 가능성이 있다며, 오는 4월 최대 7%를 기록한 이후 올해 남은 기간 동안 4% 이상을 유지할 가능성이 있다고 보도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