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2030년 세계 경제규모 1위 전망”


중국 상하이 거리에 있는 한 전광판에 중국 GDP 지수가 나오고 있다. (자료사진)

중국이 10년 뒤에는 미국을 제치고 경제 규모에서 세계 1위를 차지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습니다.

영국의 민간연구소 경제경영연구소(CEBR)는 26일 '세계 경제 순위표 2022' 보고서에서, 미국의 국내총생산(GDP)이 세계 경제에서 차지하는 비중이 계속 줄면서 2030년에는 중국이 세계에서 가장 큰 경제 규모를 기록할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다만 이 연구소는 미국의 올해 GDP 성장 폭이 예상을 웃돌아 1년 전 제시한 2028년보다 역전 시점을 2년 늦춰 잡았습니다.

중국 경제가 세계 경제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2000년 3.6%이던 것이 2021년 17.8%까지 높아졌습니다.

CEBR은 중국의 2020∼2025년 경제성장률이 연평균 5.7%에 달하다 2025∼2030년에는 다소 둔화하기는 하지만 4.7%를 유지할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CEBR이 제시한 2021년 세계경제 순위표에서는 미국이 1위를 달렸고 중국, 일본, 독일, 영국, 프랑스, 인도, 이탈리아, 캐나다, 한국이 10위를 기록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