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유전자 편집 아기’ 과학자에 징역 3년형 선고


중국인 과학자 허젠쿠이 박사.

유전자 편집 아기를 탄생시켰다고 주장해 큰 논란을 일으켰던 중국 과학자가 징역 3년형을 선고 받았습니다.

중국 신화통신 등의 보도에 따르면, 중국 남부에 위치한 광둥성 선전시의 법원이 30일, 허젠쿠이 중국남방과학기술대 부교수에게 불법의료행위죄로 징역 3년형에 43만 달러의 벌금을 선고했습니다.

법원은 "허젠쿠이를 비롯한 나머지 두 명의 연구진이 의료 면허 없이 명예와 이익을 위해 고의로 중국 의료 관리 규정을 위반했으며, 과학 연구와 의료 윤리의 선을 넘었다"고 판단했습니다. 또 법원은 피고인들이 윤리 심사 자료를 조작했으며, 여성 2명에게서 3명의 유전자 편집 아기를 출산시켰다고 밝혔습니다.

허젠쿠이 교수는 지난해 11월, 유전자 편집 기술인 크리스퍼(CRISPR), 일명 유전자 가위를 이용해 쌍둥이 여아를 탄생시켰다고 발표했습니다. 허 교수는 해당 실험이 에이즈(AIDS) 유발 바이러스인 HIV 감염을 막기 위한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하지만 세계 과학계는 허 교수의 실험이 의료적으로 불필요하고 윤리에 어긋난다며 비판했습니다. 또 인간의 유전자 편집은 후세대를 위협하는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한편 법원은 피고인들이 유죄를 인정했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