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트럼프 대통령, 이집트·에티오피아·수단 '나일강 분쟁' 중재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6일 백악관에서 이집트, 에디오피아, 수단 외무장관과 회담하고 나일강 분쟁 중재에 나섰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6일 아프리카 이집트·에티오피아·수단 3개국 나일강 분쟁 중재에 나섰습니다.

이집트와 에티오피아 수단 등 3개국 외무장관은 이날 워싱턴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을 만나 나일강에 건설 중인 '그랜드 에티오피아 르네상스 댐' 문제와 관련해 논의했습니다.

이 자리는 스티븐 므누신 미 재무장관이 마련했습니다.

3개국 외무장관들은 회담 후 발표된 공동성명에서 나일강이 자국의 발전에 미치는 중요성을 언급하며 "협력적이고 적응적이며 지속 가능한 환경"에 도달하기 위한 공동 의지를 재확인했습니다.

앞서 3개 국가는 댐 건설로 발생하는 물 부족 사태와 관련해 갈등을 벌여왔습니다.

이번 트럼프 대통령과 3개국 외무장관들의 회동은 갑자기 이뤄졌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에서 회의가 잘 진행됐다고 밝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