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한-중 5년만에 ‘국방전략대화’ 재개


21일 중국 베이징에서 아시아태평양 지역 안보 문제를 다루는 '향산포럼'이 개막했다.

한국과 중국이 베이징에서 국방전략대화를 5년 만에 재개했습니다.

한국 국방부에 따르면 21일 베이징에서 개막된 ‘향산포럼’에 참석 한 박재민 국방부 차관은 중국 연합참모부 샤오위안밍 부참모장(중장)과 제5차 한-중 국방전략대화를 갖고 한반도를 포함한 지역 안보 정세를 논의했습니다.

한-중 양측은 이번 회담에서 올해 국방교류협력이 정상화된 것을 높이 평가하고, 한중 국방장관 상호방문 추진 등 각급 인사교류를 더욱 증진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또 양국 해군과 공군 간 직통전화 추가설치 등 관련 양해각서를 개정하고 재난구호협력을 추진하는 등 각 분야에서 국방교류협력을 한 단계 더 발전시키기 위해 노력해나가기로 했습니다.

현재 한-중 간에는 한국의 중앙방공통제소와 중국 북부전구 간에 직통전화가 운용되고 있습니다. 이와 별도로 한국과 중국 동부전구와 직통전화를 설치 문제도 논의되고 있습니다.

한-중 국방전략대화는 사드(고고도미사일방어망)배치 문제로 인해 2014년 4차 회의를 끝으로 중단됐었습니다.

VOA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