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짐바브웨 전 독재자 무가베 95세 사망


95세를 일기로 사망한 로버트 무가베 전 짐바브웨 대통령.

세계 최장기 독재자 중 한 명이었던 로버트 무가베 전 짐바브웨 대통령이 95세를 일기로 사망했습니다.

에머슨 음난가그와 짐바브웨 대통령은 오늘(6일) 트위터를 통해 이 같은 소식을 전하고, “해방의 아이콘(상징물)”이자 국부인 그의 빈 자리에 “극도의 슬픔을 느낀다”는 애도 성명을 내놨습니다.

무가베 전 대통령은 지난 4월 이후 싱가포르의 의료 시설에서 노환으로 인한 각종 치료를 받다가 결국 숨진 것으로 주요 매체들은 전했습니다.

무가베 전 대통령은 영국에 맞서 독립 투쟁을 주도한 인물로, 짐바브웨가 독립한 1980년부터 지난 2017년까지 최고 통수권자 자리를 지키며 ‘철권통치자’로 불렸습니다.

물러날 당시 나이가 93세여서, 세계 최고령 수반으로도 꼽혔습니다.

무가베 전 대통령은 장기간 이어진 정정 불안 끝에 지난 2017년 발생한 쿠데타 이후에도 사임을 거부하다 일주일 만에 하야했습니다.

무가베 정부가 이끈 짐바브웨는 아프리카에서 가장 가난한 나라 중 하나였습니다.

영국 신문 ‘가디언’은 “무가베의 집권 기간 짐바브웨의 실업률은 80%를 넘었고 기대수명은 60세로 전 세계 최저국가가 됐다”고 전했습니다.

하지만 무가베 전 대통령의 가족과 측근들은 호사스러운 생활을 지속하며 지탄받았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