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홍콩 경찰본부 주변 대규모 시위


홍콩 경찰본부 앞에서 시위대가 21일 항의 집회를 열었다.

홍콩 시민들이 ‘범죄인 인도 조례’ 개정안 완전 철회를 요구하며 또 다시 대규모 시위를 벌이고 있습니다.

‘사우스 차이나 모닝포스트’와 ‘명보’등 현지 언론은 오늘(21일) 시위대가 홍콩 경찰본부를 에워싸고 항의 집회 중이라고 전했습니다.

미국의 ‘CNN’ 방송 등에 따르면 오전 7시부터 검은 옷과 마스크를 착용한 시민들이 홍콩 시내 정부청사와 경찰본부가 있는 구역에 모이기 시작했습니다.

집회에는 2014년 ‘우산혁명’의 주역인 조슈아 웡 ‘데모시스토’당 비서장도 참가했습니다.

웡 비서장은 오늘 아침 트위터를 통해 “시위 참가 때문에 체포된 이들에 대한 기소를 포기해야 한다”고 경찰에 촉구하는 한편, “경찰본부 앞으로 행진하자”며 시민들에게 동참을 호소했습니다.

시위대가 속속 집결하며 경찰본부가 포위되자, 경찰은 치안 활동에 심각한 영향을 초래할 수 있다며 해산을 촉구했습니다.

오늘 집회는 시민사회의 요구 사항을 당국이 수용하지 않은 데 따른 것입니다.

앞서 홍콩 7개 대학 학생회는 ‘범죄인 인도 조례 개정안 완전 철회’, ‘12일 시위에 대한 폭동 규정 철회’, ‘시위 과잉 진압 책임자 처벌’, ‘체포된 시위 참가자 석방’ 등 4가지를 정부에 요구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