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마두로, 민병대 증원 명령


니콜라스 마두로 베네수엘라 대통령이 지난해 대선에서 승리한후, 제헌회에서 6년 임기의 대통령 취임선서를 하고 있다.

니콜라스 마두로 베네수엘라 대통령이 14일, 민병대 증원을 명령했습니다.

지난 2008년 우고 차베스 전 대통령 당시 출범한 민병대는 약 1백만 명 규모로, 대통령 직속으로 정규군을 보완하기 위한 목적으로 창설됐습니다.

마두로 대통령은 현재 민병대 규모가 2백만 명이 넘는다고 주장하며, 올해 말까지 민병대 수를 3백만명으로 늘릴 계획이라고 말했습니다.

마두로 대통령은 또, 민병대는 농업을 비롯한 전 분야에서 미국에 맞서 생산을 늘리게 될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한편 후안 과이도 국회의장은 14일, 국내 지지세력을 규합하기 위해 베네수엘라 제2의 도시인 술리아주 마라카이보시 방문에 나섰습니다.

과이도 의장은 지난 1월 이래 베네수엘라의 임시 대통령 역을 자임하고 있으며 미국 등 50여개국의 지지를 받고 있습니다.

인권단체들은 베네수엘라 당국이 올해 들어 지금까지 반정부 시위와 관련해, 1천명 이상 체포했다고 말하고 있습니다.

과이도 의장의 수석 보좌관도 지난달 체포됐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