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인도네시아 또 다시 쓰나미 강타


인도네시아 카리타 마을 주민들이 23일 쓰나미로 무너진 주택을 살펴보고 있다.

인도네시아 순다해협 주변 해변에서 현지시간으로 22일 밤 강력한 쓰나미가 발생해 222명이 사망했습니다.

또한, 843명이 부상하고, 28명이 실종됐다고, 수토포 푸르워 누그로호 국가재난방지청 대변인이 23일 말했습니다.

하지만, 앞으로 사상자 수는 더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조코 위도도 대통령은 이번 재난에 신속하게 대응하라고 정부 기관들에게 지시했습니다.

국가재난방지청에 따르면, 순다해협을 따라 수마트라의 남 람풍과 수도 자카르타 서쪽 자바 지역의 세랑, 판데글랑 등 3개 지역에서 사상자가 발생했습니다.

또한, 수 백 채의 가옥과 9개 호텔, 선박 350척 이상 파손됐습니다.

인도네시아 기상기후지질청은 현지 시간으로 22일 밤 9시 크라카타우 화산의 분출을 보고했고, 곧 이어 밤 9시 30분경에 쓰나미가 강타했습니다.

기상기후지질청에 따르면, 화산섬 아낙 크라카타우가 분출하면서 발생한 해저 산사태와 만조로 수위가 높아진 상황이 겹치면서 쓰나미가 초래됐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