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타이완 지방선거서 여당 참패…올림픽 국명 변경 국민투표 부결


차이잉원 타이완 총통이 24일 투표 후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타이완에서 24일 실시된 지방선거에서 여당인 민진당이 참패했습니다.

또한, 2020년 도쿄올림픽 등 국제대회에 ‘차이니스 타이베이’가 아닌 ‘타이완’ 이름으로 참가하자는 국민투표도 부결됐습니다.

이번 지방선거에서 야당인 국민당은 22개 현과 시 중 3분의 2에 달하는 15곳에서 승리한 반면 민진당은 6곳에서 승리하는데 그쳤습니다.

차이잉원 총통은 24일 밤 기자회견을 열고 선거 결과에 책임을 지겠다면서 민진당 주석 자리에서 사퇴했습니다.

한편, 이번 지방선거와 동시에 치러진 국민투표에서 2020년 도쿄올림픽을 포함한 국제 스포츠 대회에 ‘차이니스 타이베이’가 아닌 ‘타이완’으로 참가하자는 안건은 476만여 명의 동의를 얻는 데 그쳐, 전체 유권자 1천970여 만 명 중 25% 동의를 얻는 데 실패해 부결됐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