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파키스탄 중국영사관에 무장괴한 진입 시도..."경찰 2명 사망"


23일 파키스탄 카라치의 중국 영사관에 진입하려는 무장괴한을 저지하기 위해 경찰들이 사건현장으로 이동하고 있다.

파키스탄 남부 카라치의 중국영사관에 자살폭탄 테러범들이 진입을 시도하며 경찰과 총격전을 벌였습니다.

현지 경찰 당국에 따르면 오늘(23일) 무장을 한 괴한 3명이 중국영사관 진입을 시도했고, 이를 저지하려는 경비병력과 총격전을 벌였습니다.

`로이터' 통신은 경찰 간부를 인용해, 자살폭탄범 3명이 차를 타고 영사관 공격을 시도했지만 영사관 진입 직전에 사살됐다고 보도했습니다.

이 과정에서 적어도 2명의 경찰관이 숨졌습니다.

영사관 직원들은 모두 안전하다고 파키스탄과 중국 외교부가 밝혔습니다.

파키스탄의 반군조직인 BLA는 이번 공격이 자신들의 소행이라고 주장하며, "중국이 우리의 자원을 착취하고 있다"면서 앞으로도 공격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파키스탄 총리실은 이번 공격에 대해, "파키스탄과 중국의 전략적 협력을 방해하려는 음모"라고 비난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