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푸틴·에르도안, 흑해 가스관 완공식 참석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이 19일 양국을 연결하는 천연가스의 해저 구간 완공식에 참석해 악수하고 있다.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과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터키 대통령이 양국을 연결하는 천연가스의 해저 구간 완공식에 참석했습니다.

푸틴 대통령은 어제(19일) 터키 이스탄불에서 열린 완공식에 참석해, "양국 간 우정과 협력을 확실하게 증명하고 있는 매우 중요한 순간을 목격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에르도안 대통령도 이날 "역사적인 사업의 종착점에 도달했다"면서, 해저 구간을 통해 운송 위험 없이 터키는 물론 유럽의 천연가스 공급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고 밝혔습니다.

러시아와 터키를 연결하는 '투르크스트림'은 러시아산 천연가스를 흑해 해저를 거처 터키와 유럽에 각각 공급하는 총연장 1천369㎞의 가스관입니다. 이날 행사는 이 가운데 해저 구간 930㎞가 완성된 것을 기념하기 위해 열렸습니다.

터키와 러시아는 2016년 10월 해저가스관 건설 계약을 체결하고 시리아 사태와 관련해 협력하기로 합의했습니다.

북대서양조약기구, 나토 회원국인 터키는 최근 미국 등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러시아 방공미사일 S-400 도입을 강행하는 등 러시아와 협력을 강화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