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인도네시아 관광지 롬복섬 6.4 지진 강타...14명 사망


29일 지진이 발생한 인도네시아 롬복섬 셈발룬 마을에서 현지주민들과 외국인 등산객들이 여진을 피해 대피해 있다.

인도네시아 유명 관광지 롬복섬에 어제(29일) 규모 6.4의 지진이 발생해 적어도 14명이 숨졌습니다.

어제 지진은 발리에서 동쪽으로 약 40km 떨어진 롬복(Lombok) 섬에서 오전 7시경 발생했습니다.

미국 지질조사국은 최초 지진이 발생한 이후 60여 차례의 여진이 이어졌으며, 이 중 최고 규모는 5.7로 기록됐다고 밝혔습니다. 하지만 쓰나미 경보는 발령되지 않았습니다.

이번 지진으로 일대 주택 수 천 채가 파손되고, 사망자 외에 160여 명이 다쳤다고 당국은 밝혔습니다.

또 외국인 등산객 수 백 명이 산중에 발이 묶인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인도네시아 구조당국 관계자에 따르면 대부분 희생자들은 날아온 바위와 콘크리트 파편에 맞아 변을 당했습니다.

또 추가 여진이 우려돼 이 일대 주민과 관광객들에 대한 추가 구조와 대피 작업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인도네시아는 '불의 고리'로 불리는 환태평양 조산대에 있어 지진과 화산 분화가 빈번하게 발생합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