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삼성-애플 특허 분쟁 7년 만에 끝나


애플에서 출시한 아이폰 X(왼쪽)와 삼성 갤럭시 9이 나란히 보인다.

한국의 삼성전자와 미국의 애플이 7년간 벌여온 특허 분쟁을 끝내기로 합의했습니다.

미국 언론에 따르면 삼성과 애플은 최근 이 사건을 심리해온 미 서부 산호세 연방 지법에 소송을 취하한다는 내용의 서류를 제출했습니다. 다만 양측이 어떤 조건으로 분쟁을 타결했는지 구체적인 합의 내용을 공개되지 않았습니다.

앞서 지난달 산호세 연방 지법 배심원단은 삼성전자가 애플의 디자인 특허를 침해해 5억3천900만 달러를 배상해야 한다고 평결했습니다. 그러자 삼성전자는 배상액 산정에 문제가 있다며 이의를 제기했습니다. 삼성전자와 애플의 법정분쟁은 지난 2011년부터 무려 7년을 끌어왔습니다.

당초 애플은 삼성전자가 자신들의 스마트 폰 디자인을 베꼈다며 10억 달러의 배상금을 요구했습니다. 그러나 삼성은 배상금 산정 기준에 잘못됐다고 주장해왔습니다.

VOA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