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트럼프-메이 통화 “북한 비핵화” 강조


트럼프 대통령과 메이 영국 총리가 지난해(2017) 백악관에서 기자회견을 하는 모습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어제(5일) 테리사 메이 영국 총리와 전화통화를 하고 북한 등 여러 현안을 논의했습니다.

백악관은 보도자료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통화에서 다가올 미북정상회담과 관련해 북한의 비핵화 목표를 강조했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이란이 절대로 핵무기를 갖지 못하도록 하겠다는 기존의 결의를 강조했습니다.

백악관은 이어 두 정상이 공정하고 호혜적인 무역, 특히 중국 관련 사안에 관해 논의했다고 덧붙였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오는 7월에 영국을 방문할 계획입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