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인권위원회, 유엔 ‘협의적 지위’ 획득


미국 워싱턴의 민간단체인 북한인권위원회가 지난해 11월 워싱턴 프레스센터에서 북한 인권에 관한 보고서 ‘요람에서 무덤까지: 죄 없는 북한 주민의 길’을 발표했다.

워싱턴의 민간단체인 북한인권위원회가 유엔의 ‘협의적 지위’를 획득했습니다. 유엔에서 북한인권 개선과 조사 활동을 보다 공식적이고 적극적으로 전개할 기회를 얻게 됐습니다. 이연철 기자가 보도합니다.

유엔 경제사회이사회가 17일 표결을 통해, 워싱턴의 민간단체인 북한인권위원회에 ‘협의적 지위’를 부여했습니다.

[녹취: 론다 킹 부의장] “In favor 29, against 6, abstention 13, draft decision E/2018/L.8 is adopted.”

경제사회이사회의 인가 론다 킹 부의장은 이날 열린 회의에서 북한인권위원회에 협의적 지위를 부여하는 결의안 초안이 찬성 29표, 반대 6표, 기권 13표로 채택됐다고 발표했습니다.

협의적 지위는 비정부기구(NGO)가 유엔 경제사회이사회에 공식적으로 등록돼 얻는 지위로, 이 지위를 가진 NGO는 각종 유엔 회의에 참석해 자신들의 견해를 밝히는 등 유엔 활동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됩니다.

이날 표결에 앞서, 공동 제안국들을 대신해 결의안 초안을 소개한 유엔주재 미국대표부의 켈리 커리 경제사회이사회 담당 대사는 북한인권위원회가 그 동안 북한인권 문제와 관련한 조사와 개선을 촉구하는 활동에서 주도적인 역할을 했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커리 대사] “Since 2001, the US Committee for Human Rights in North Korea, HRNK has dedicated itself to telling the story of human rights in North Korea…”

북한인권위원회가 2001년부터 심층적인 조사와 발표를 통해 북한인권 실상을 알리는데 헌신했다는 겁니다.

커리 대사는 북한인권위원회가 그 동안 30건 이상의 주요 보고서를 작성했다고 말했습니다. 특히 유엔과 미국 등 각국 정부, 시민사회와 언론기관들이 이 보고서들을 주기적으로 인용했다고 말했습니다.

[녹취: 커리 대사] “The organization’s documented studies have established its reputation and leading role in the international network of organizations……”

북한인권위원회는 연구결과들을 통해 북한인권을 촉진하고 개선을 위한 해결책을 모색하는 국제단체들 사이에서 명성을 쌓고 주도적인 역할을 하게 됐다는 설명입니다.

뉴욕주재 북한대표부의 리성철 참사관은 이날 회의에서, 북한인권위원회가 북한의 주권을 침해하고 내정에 간섭하기 위한 정치적 목적의 단체라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결의안을 전면 거부할 것을 경제사회이사국들에게 호소했지만, 표결 결과 큰 호응을 얻지는 못했습니다.

북한인권위원회의 그레그 스칼라튜 사무총장은 오랜 기간 동안의 노력이 결실을 맺어 기쁘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면서 그 동안 유엔 기관들과 계속 협력해 왔지만, 협의적 지위를 받게 돼 그 차원이 달라질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녹취: 스칼라튜 사무총장] “제일 중요한 것은 공식적으로 유엔 회의에 참가할 수 있고, 저희들의 입장을 기록에 남길 수 있고, 두 번째로는 가입국들과 공동 개최를 할 수가 있습니다. 세 번째로는 저희 대표들은 출입증을 받아서 유엔 회의에 직접 참가할 수 있고…”

스칼라튜 사무총장은 북한이 21세기 문명사회에 합류하기 위해서는 반드시 인권을 개선해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어 앞으로도 연구와 조사를 계속하고 유엔 회원국들과 협력해 북한의 인권상황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녹취: 스칼라튜 사무총장] “북한의 불법 구금시설부터 해결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정치범관리소, 교화소, 그리고 다른 불법 구금시설을 집중적으로 조사하고 연구하고, 유엔에서 변호활동 하도록 하겠습니다.”

유엔이 창설된 직후인 1948년 유엔으로부터 협의적 지위를 받은 비정부기구는 45개에 불과했지만, 현재 4천800개가 넘는 비정부기구들이 이 지위 아래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습니다.

VOA 뉴스 이연철입니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