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엘시시 이집트 대통령, 재선 성공...투표율 저조"


28일 이집트 수도 카이로 길가에 압둘팟타흐 엘시시 이집트 대통령의 포스터가 걸려있다.

압델 파타 엘시시 대통령이 지난 26일부터 사흘간 실시된 이집트 대통령 선거에서 90% 이상 득표하며 재선에 성공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집트 현지 언론들은 오늘(29일) 잠정개표 결과 엘시시 대통령이 92%의 특표율을 기록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또 이번 선거에는 유권자 6천만명 가운데 2천3백만명가량이 투표에 참여해, 투표율이 절반에 미치지 못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번 선거는 유력 후보들이 석연치 않은 이유로 중도 포기하며 엘시시 대통령과 중도 성향의 무사 무스타파 무사 등 2명만 출마해 엘시시 대통령의 4년 임기 재선이 일찌감치 확실시 됐습니다.

이런 가운데 엘시시 대통령 측은 높은 투표율이 승리의 정당성을 부여하는 데 필수적이라고 보고, 막판까지 투표 독려에 총력을 기울였던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외신들은 주 기관이나 기업, 정치인, 엘시시 지지자 등이 투표를 독려하기 위해 금전적 보상을 하는 행위들이 목격됐지만, 당국이 여기에 개입했는지 증거는 없다고 보도했습니다.

군 장성 출신인 엘시시 대통령은 쿠데타를 일으켜 '아랍의 봄' 이후 처음 선거로 선출된 무함마드 무르시 민선정부를 축출하고 2014년 대통령에 올랐습니다.

공식 개표 결과는 다음달 2일 발표됩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