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이집트 이슬람사원 테러 사망자 305명으로 증가


이집트 북부 시나이반도 이슬람 사원에서 발생한 테러공격 부상자들이 병원으로 이송되고 있다.

이집트 북부 시나이반도의 이슬람 사원에서 발생한 테러 공격으로 인한 사망자 수가 305명에 이른다고 이집트 당국이 밝혔습니다.

현지 검찰 당국은 25명에서 30명의 극단주의자들이 시나이반도 내 비르 알아베드 지역의 알라우다 사원을 겨냥해 공격을 벌였다고 밝혔습니다.

이들은 이슬람 사원에 차량을 몰고 와 폭탄을 터뜨리고 달아나는 신도들을 향해 총을 쐈습니다. 또 건물 출구를 화염에 휩싸인 차량으로 막았습니다.

목격자들은 괴한들이 출동한 구급차와 의료 요원들에게도 발표했다고 밝혔습니다.

현지 관영 통신은 이 과정에서 128명이 부상을 입었다고 밝혔습니다.

지금까지 드러난 사상자 수는 이집트에서 민간인을 대상으로 한 테로 공격 중 최대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집트 정부는 사흘간 국가 애도 기간을 선포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