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중국 공산당 당헌 ‘시진핑 사상’ 명기 관심 집중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18일 베이징 인민대회당에서 열린 제19차 공산당 전국대표대회에서 연설하고 있다.

중국은 어제(18일) 개막한 제19차 공산당 전국대표대회에서 시진핑 국가주석의 정책 방향을 ‘시진핑 사상’으로 공식화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에 따라 시진핑 주석의 이름이 당헌에 명기되고 그의 권력이 더욱 공고화 될 것이란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중국 관영 `신화통신'에 따르면 장더장 전국인민대표대회 상무위원장과 위정성 전국인민정치협상회의 주석, 류원산 중앙서기처 서기 등 3명의 상무위원은 어제 열린 회의에서 모두 ‘시진핑 신시대 중국 특색의 사회주의 사상’이란 말을 사용했습니다.

중국 공산당 당헌에는 현재 ‘마오쩌둥 사상’과 ‘덩샤오핑 이론’만 명기돼 있으며 만약 시 주석의 사상이 이번 당 대회에서 당헌에 명시될 경우 이들과 같은 권위에 오르게 되는 것을 뜻합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