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베네수엘라 반정부 시위 고조…사망자 42명으로 증가


15일 베네수엘라 수도 카라카스의 고속도로에 니콜라스 마두로 대통령의 퇴진을 요구하는 대규모 집회가 열렸다. 베네수엘라에서는 6주째 계속되는 반정부 시위 사태로 40명 이상 숨졌다.

베네수엘라에서 6주째 계속되고 있는 반정부 시위로 인한 사망자 수가 적어도 42명으로 증가했습니다.

베네수엘라 검찰에 따르면 어제 하루 3명이 더 숨진 가운데, 경찰관 1명이 접경 지역인 타치라 주에서 30대 택시 운전기사를 총으로 쏴 살해한 혐의로 체포됐습니다.

또 전날 중부 바리나스 주에서 시위 도중 머리에 총격을 받은 10대 시위 참가자가 숨졌습니다.

이밖에 이름과 나이가 공개되지 않은 또 다른 사람도 산안토니오에서 시위 도중 사망했습니다.

베네수엘라 곳곳에서는 지난 15일 시위대가 사회주의 정부를 전복하기 위한 결정적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도로를 점거하는 등 강경 시위를 벌이는 과정에서 폭력 사태가 잇달았습니다.

베네수엘라에서는 최근 식량 부족과 의료 위기, 물가 급등에 분노한 시민들이 거리로 쏟아져 나와 니콜라스 마두로 대통령에 반대하는 시위를 벌이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