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영국 총리, '6월 조기 총선' 제안


테레사 메이 영국 총리.

테레사 메이 영국 총리가 오는 6월 8일 조기 총선거 실시를 제안했습니다.

메이 총리는 영국의 유럽연합 탈퇴 절차를 공식 시작한 지 3주 만인 오늘(18일), 야당들이 유럽연합 탈퇴를 무산시키겠다고 위협하는 등 의회가 국민과 일체가 되지 못하고 있다며 이같이 제안했습니다.

메이 총리는 또 이 같은 분열은 유럽연합 탈퇴의 성공을 위협하고 국가에 불확실과 불안정을 초래할 것이라며 총선거를 통해 하나가 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총리의 총선거 제안은 하원의 승인을 얻어야 합니다.

영국의 대표적인 야당인 노동당의 제레미 코빈 대표는 메이 총리의 이번 제안을 환영했습니다.

코빈 대표는 총선을 통해 영국 국민들은 다수의 이익을 우선하는 정부를 선출할 기회를 갖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