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코소보, 미국·나토 압박에 정규군 창설 계획 보류


하심 타치 코소보 대통령.

코소보의 하심 타치 대통령이 세르비아 소수계가 강력히 반대하는 정규군 창설 계획을 보류했습니다.

타치 대통령은 지난달 의회 내 세르비아계 야당을 우회해 현 코소보 보안군(KSF)을 중무장하기 위한 헌법 개정을 추진했습니다.

하지만 코소보의 전통적인 우방인 미국과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는 이런 조치가 코소보의 취약한 평화를 위태롭게 할 수 있다며 우려를 나타냈습니다.

타치 대통령은 이에 따라 7일 의회에 보낸 서한에서 서방 당국자들이 세르비아계를 설득시킬 추가 시간이 필요하다며, 개헌안에 대한 표결을 진행하지 말라고 요청했습니다.

코소보에서는 전쟁이 끝난 지 거의 20년이 지났지만, 알바니아계가 주도하는 코소보 정부와 세르비아계 사이에 긴장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세르비아는 지난 2008년에 독립을 선언한 코소보를 여전히 이탈 지역으로 간주하며, 코소보의 주권을 인정하지 않고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