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시리아 봉쇄 지역 4곳 주민 소개작전 합의


시리아 봉쇄 지역 4곳의 주민 소개작전이 합의를 이루었다. 시리아 정부 군이 장악하고 있는 수도 다마스쿠스 인근 자바디니와 마다야 마을 2곳(왼쪽 하단)과, 반군이 장악 중인 서북부 푸아와 카프라야 마을(왼쪽 상단).

지난 2년 여 동안 봉쇄 상태에 있던 시리아 마을 4곳에서 주민들을 대피시키기 위한 합의가 이뤄졌습니다.

영국 런던에 본부를 둔 민간단체인 시리아인권관측소는 정부 군이 장악하고 있는 수도 다마스쿠스 인근 자바디니와 마다야 마을 2곳과, 반군이 장악 중인 서북부 시아파 마을 푸아와 카프라야 주민들이 소개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이 단체 라미 압델 라흐만 대표는 이번 합의가 반군을 지지하는 카타르와 시리아의 동맹인 이란의 중재로 이뤄졌으며, 서북부 이들리브 주에 있는 이슬람 반군들은 이미 서명했다고 말했습니다.

압델 라흐만 대표는 또 소개작전은 다음달 4일 이후 시작될 예정이지만 선의의 조치로 해당 마을들에는 지난밤부터 휴전이 적용됐다고 전했습니다.

이들 4개 마을들에는 지난 2015년 합의에 따라 구호 지원 등이 이뤄져 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