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무바라크 전 이집트 대통령 6년만에 풀려나


군 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호스니 무바라크 전 이집트 대통령이 지난 2일 카이로 법정으로 향하는 구급 헬리콥터로 이동하고 있다.

호스니 무바라크 전 이집트 대통령이 24일 구금 6년 만에 풀려났습니다.

무바라크 전 대통령은 30여년 간 철권 통치를 하다 지난 2011년 아랍권 민주화 운동인 ‘아랍의 봄’ 때 국민들의 혁명운동으로 권좌에서 축출됐었습니다.

특히 2012년에는 시위 때 850여명이 사망한 것과 관련해 살인 혐의로 종신형을 선고 받기도 했었습니다.

이후 감옥과 병원을 오가며 살인 등 여러 혐의로 재판을 받은 끝에 이달 초 무죄 판결을 받고 자유의 몸이 됐습니다.

올해 88살인 무바라크 전 대통령은 이날 치료를 받던 군 병원을 떠나 수도 카이로 북부에 있는 헬리오폴리스의 자택으로 돌아갔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