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미 해군은 오늘(5일) 미사일 공격 등에 대비해 일본에 최신예 고성능 조기경보기를 파견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미 군수업체 노스롭그루먼 사의 E-2D 고성능 호크아이를 일본에 파견하는 것은 미군이 중국의 군사력 강화에 대응해 고성능 군항공기와 군함들을 아시아에 집중하기 위한 노력의 일환입니다.

이번 파견 계획은 지난 대통령 선거 이전에 계획된 것이지만, 최근 ‘하나의 중국’ 원칙에 대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 당선인의 의문 제기와 맞물려 이뤄지는 것이어서 주목됩니다.

항공모함에서 운영할 수 있도록 고안된 E-2D 호크아이는 일본 서부 이와쿠니에 있는 미 해병대 공군기지에 배치될 예정입니다.

해군은 구체적인 항공기 파견 규모는 밝히지 않았지만 1개 비행편대의 경우 통상 12~24대의 항공기로 구성돼 있습니다.

한편 주일 미군 부대에는 이와 함께 보잉 사의 P-8A 포세이돈 잠수함 추적 초계기와 록히드마틴 사의 F-35 스텔스 전투기 등 최신예 장비들도 배치돼 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