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결 가능 링크

북한, 유엔 대북제재 결의 앞두고 대중 석탄수출 두 배로 늘려


지난 3월 북중 접경지역인 북한 신의주 압록강 유역에 석탄이 쌓여있다. 중국 단둥에서 촬영한 사진.

북한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에서 새로운 대북 제재 결의가 채택되기 직전 중국으로 석탄 등 광물 수출을 두 배 가량 늘린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무역협회 베이징지부가 어제(25일) 배포한 자료에 따르면 북한의 지난달 대중 수출은 2억5천600만 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34% 늘었습니다.

특히 석탄의 경우 11월 한 달 동안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무려 112% 증가한 1억 3천900만 달러어치를 중국에 수출했습니다.

VOA 뉴스

XS
SM
MD
LG